여행사 ‘투어컴’과 외국어 ‘직톡’, 서비스 교차 적용 위한 MOU 체결

 

여행사 ‘투어컴’과 외국어 ‘직톡’, 서비스 교차 적용 위한 MOU 체결

 

[블록미디어 김진배 기자] 블록체인과 AI를 결합한 맞춤형 여행 플랫폼 ‘투어컴’과 외국어학습 특화 소셜네트워크서비스 ‘직톡’은 27일 상호 인력풀 공유와 서비스 교차 제공을 골자로 하는 ‘블록체인 사업분야 전략적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간단한 절차만 통하면 이용자들이 서로의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게 하고, 사업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해 가기로 했다.

직톡의 외국어 강사와 학습자들은 투어컴 플랫폼에 참여해 여행 정보를 제공하거나, 여행 정보에 대한 평가자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현지 가이드가 되어 수익을 올릴 수도 있다. 투어컴의 글로벌 여행 정보와 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

투어컴의 여행상품 영업인력과 가이드, 일반 사용자들은 간단하게 직톡 플랫폼의 외국어 학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해외여행 시 해당 국가에서 유용한 외국어 학습 서비스도 제공될 예정이다.

박배균 투어컴 회장은 “양사 모두 기존의 인적풀이 잘 갖추어져 있으며, 외국어 활용도가 매우 높다는 공통점이 있다”면서 “각 사가 서로의 회원을 대상으로 간단한 절차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사용자 편의성이 높아지면 플랫폼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심범석 직톡 대표는 “직톡의 글로벌 튜터들은 추가 수익 창출 기회를 얻게 되고, 외국어 학습자들은 여행 정보와 여행 상품을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면서 “투어컴 회원들에게도 직톡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므로 양사가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윈윈 제휴라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직톡은 외국어를 가르치고, 배우는 사람들 간의 소통에 특화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앱 사용자의 대다수가 해외에 거주하는 글로벌 서비스다. 현재 1800여 명의 일반·전문 튜터가 활동 중이다.

투어컴은 전국에 약 100여개 지사와 600여 개 지점, 1400여 명의 영업사원을 보유한 후불제 여행사 투어컴의 맞춤형 여행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여행 관련 정보와 국내외 관련 사업자와 일반인들이 제공하는 여행 관련 정보에 현지 날씨, 이벤트, 뉴스 정보 등을 결합해 인공지능(AI) 기반 여행상품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

 

출처 :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6/30/2019063000424.html